0
+
53,322
微信扫码分享

‘집시킹’ 타이슨 퓨리, 후두이닷컴과 ‘NFT의 이베이’ 노린다

May 5, 2021 5:35:31 PM
PANewsKR
+팔로우

트라발라(Travala.com)의 공동창업자인 메트 루첸스키가 만든 NFT 마켓 플레이스 ‘후두이닷컴(HoDooi.com)’이 복싱 헤비급 챔피언 타이슨 퓨리와 함께 NFT 컬렉션을 출시할 예정이라 밝혔다.

트라발라(Travala.com)의 공동창업자인 메트 루첸스키가 만든 NFT 마켓 플레이스 ‘후두이닷컴(HoDooi.com)’이 복싱 헤비급 챔피언 타이슨 퓨리와 함께 NFT 컬렉션을 출시할 예정이라 밝혔다.


▲세계헤비급 복싱 챔피언 타이슨 퓨리가 훈련 중인 라스베가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후두이닷컴 제공

  

블록체인 기반 온라인 여행 플랫폼 트라발라의 공동창메트 루첸스키가 설립한 NFT 거래 플랫폼 후두이닷컴이 헤비급 복싱 챔피언인 타이슨 퓨리의 NFT 컬렉션을 출시한고 5일(한국시간) 밝혔다. 

후두이닷컴 CEO 메트는 블록체인 여행사 트라발라를 공동 창업후 세계적으로 성과를 인정받고 성공적 인수합병을 이뤄낸 입지전적인 인물이다. 

메트 CEO“후두이닷컴을 NFT 제작 거래, 그리고 재판매까지 가능한 원스톱 시장으로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라리블(Larible), 오픈씨(OpenSea) 등의 타 NFT 플랫폼에서 제작된 예술품이나 NBA와 같은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에서 제작된 컬렉션을 올 여름 출시 예정인 후두이 플랫폼에서 경매에 올리거나 입찰에 응할 수 있게 된다. 

후두이닷컴의 첫 번째 협업은 세계 헤비급 복싱 챔피언을 두 번이나 달성한 ‘집시 킹 타이슨 퓨리의 NFT 렉션이다. 후두이는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파트너사인 포모랩스(Fomo Labs) 및 골드스타 프로모션(Goldstar Promotions)과 긴밀하게 협력했으며, 해당 렉션은 포모랩스에서 제작했다. 

현재 라스베가스에서 훈련중인 타이슨은 “후두이닷컴이 내 NFT 컬렉션의 공식 마켓 플레이스가 될 것이며, 팬들에게 발표하는 날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후두이닷컴의 CEO 메트는 “후두이닷컴을 NFT의 이베이로 만들 것이라며 후두이 플랫폼에서 사용자NFT를 경매에 붙이거나 다른 곳에서 구한 NFT를 등록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디지털 아트 및 수집품을 둘러볼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후두이닷컴과 함께 NFT 세계에 최초로 진하겠다는 타이슨 퓨리의 결정 매우 자랑스럽”며 '타이슨을 비롯한 스포츠 스타부터 배우까지 다양한 유명 인사와 협력하 그들의 컬렉션을 후두이닷컴에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후두이닷컴은 멀리체인 플랫폼으로서 바이낸스 스마트체인 및 이더리움을 먼저 지원하고, 플랫폼이 성장함에 따라 호환 가능한 블록체인을 추가 통합할 예정이다.

PANewsKR
+팔로우
评论

트렌드뉴스

면책사항
1.지적재산권소유
PANews가 제공하는 뉴스 및 정보, 사진, 동영상, 이미지, 그래픽 이하 '콘텐츠'는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PANews의 소유이며 저작권 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회원이나 사용자가 작성해 서비스에 게시한 글이나 자료 이하‘게시물‘의 저작권은 게시물을 작성한 본인에게 있습니다.
따라서 게시물이 제3자의 지적재산권을 침해한 경우, 그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에 대한 온라인상에서의 게재 및 출판권을 갖습니다. 단, 게시물을 출판하고자 할 경우에는 사전에 저작권자의 동의를 구해야합니다.

2.회사가 가진 지적 재산권 보호
회사가 제공하는 콘텐츠를 이용하고자 할때는 다음의 규정을 따라야 합니다.
-회사의 서비스를 통해 제공받은 콘텐츠는 개인 열람의 목적으로만 사용해야 가능합니다.
-회사의 명시적 동의없이 회사가 제공하는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전재, 복사, 양도, 재배포, 변조, 출판, 판매, 게시하거나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이용해서는 안됩니다,
-기타 영리적 목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법으로 금지됩니다, 이를 위반시 민사상의 책임뿐만 아니라 형사처벌을 받을수도 있습니다.

3.회원 및 사용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게시된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을 제3자가 사용하고자 할 경우 사전에 반드시 해당 회원이나 사용자의 명시적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 사용에 대한 동의를 중계하거나 그 과정에 개입하지 않습니다.

4.제3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회원이나 사용자가 게시물을 작성할 때는 다음의 내용을 준수해야 합니다
-게시물의 내용에 인용문이 포함되어 있을 경우, 그 인용문이 회원이나 사용자의 의견에 일부 참고된 것이 아니라 내용의 중심이라면,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양적, 질적으로 종적인 창작물을 게시해서는 안됩니다.
-타인이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원저작권자가 만든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게시, 전재, 복사, 재배포, 변조, 판매, 게시하는 것은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이런 게시물을 게시하거나 판매해서는 안됩니다.
저작권 관리 책임자: PANews편집장, E-mail:tongtong@panony.com
확인
이용약관
1.지적재산권소유
PANews가 제공하는 뉴스 및 정보, 사진, 동영상, 이미지, 그래픽 이하 '콘텐츠'는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PANews의 소유이며 저작권 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회원이나 사용자가 작성해 서비스에 게시한 글이나 자료 이하‘게시물‘의 저작권은 게시물을 작성한 본인에게 있습니다.
따라서 게시물이 제3자의 지적재산권을 침해한 경우, 그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에 대한 온라인상에서의 게재 및 출판권을 갖습니다. 단, 게시물을 출판하고자 할 경우에는 사전에 저작권자의 동의를 구해야합니다.

2.회사가 가진 지적 재산권 보호
회사가 제공하는 콘텐츠를 이용하고자 할때는 다음의 규정을 따라야 합니다.
-회사의 서비스를 통해 제공받은 콘텐츠는 개인 열람의 목적으로만 사용해야 가능합니다.
-회사의 명시적 동의없이 회사가 제공하는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전재, 복사, 양도, 재배포, 변조, 출판, 판매, 게시하거나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이용해서는 안됩니다,
-기타 영리적 목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법으로 금지됩니다, 이를 위반시 민사상의 책임뿐만 아니라 형사처벌을 받을수도 있습니다.

3.회원 및 사용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게시된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을 제3자가 사용하고자 할 경우 사전에 반드시 해당 회원이나 사용자의 명시적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 사용에 대한 동의를 중계하거나 그 과정에 개입하지 않습니다.

4.제3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회원이나 사용자가 게시물을 작성할 때는 다음의 내용을 준수해야 합니다
-게시물의 내용에 인용문이 포함되어 있을 경우, 그 인용문이 회원이나 사용자의 의견에 일부 참고된 것이 아니라 내용의 중심이라면,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양적, 질적으로 종적인 창작물을 게시해서는 안됩니다.
-타인이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원저작권자가 만든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게시, 전재, 복사, 재배포, 변조, 판매, 게시하는 것은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이런 게시물을 게시하거나 판매해서는 안됩니다.
저작권 관리 책임자: PANews편집장, E-mail:tongtong@panony.com
취소
확인
휴대폰 번호로 로그인
로그인
커뮤니티계정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