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
179,985
微信扫码分享

JP모건, 자체 암호화폐 ‘JPM코인’ 상용화 돌입

Oct 28, 2020 2:18:05 AM
PANewsKR
+팔로우

미국 대형 투자은행 JP모건체이스가 자체 개발한 암호화폐 ‘JPM코인’을 이번주 처음으로 상용화한다고 밝혔다.

미국 대형 투자은행 JP모건체이스가 자체 개발한 암호화폐 ‘JPM코인’을 이번주 처음으로 상용화한다고 밝혔다.

27일(현지시간) 타키스 게오르가코폴로스 JP모건 글로벌 도매결제 부문 총괄은 CNBC와의 인터뷰에서 "대형 기술 고객사가 이번주 처음으로 글로벌 결제 지급에 JPM코인을 사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JP모건은 지난해 2월 자체 암호화폐 ‘JPM코인’을 공개했다. 용도는 ▲대기업 간 국제 결제, ▲증권 결체 처리, ▲대체 자산 등이다. 은행이 개발한 블록체인 '쿼럼'을 기반으로 하며 미국 달러와 1:1 연동된다. 쿼럼은 지난 8월 블록체인 개발업체 컨센시스에 인수됐다.

JP모건은 블록체인 및 디지털 화폐 사업을 추진할 전담 사업 부문 '오닉스(Onyx)'도 출범했다. 해당 부문에 약 100명의 직원들이 투입된 것으로 확인됐다.

게오르가코폴로스 총괄은 "연구개발 단계에서 실질적인 비즈니스가 될 수 있는 기술 상용화 단계에 돌입했다고 판단해 관련 사업 부문을 출범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오닉스는 더 나은 솔루션을 통해 도매 결제 분야의 문제를 해소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면서 "연간 수억 달러를 절감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JP모건은 블록체인을 통해 국제 송금 부문을 크게 개선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해당 부문은 복잡한 글로벌 은행 네트워크를 통해 업무가 처리된다. 계좌 정보 및 기타 오류 때문에 지급 처리가 거절되는 경우가 발생하는 데, 여기에 상당한 비용이 따른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JP모건은 2017년 블록체인 기반 '은행간정보네트워크(IIN)'를 개발했다. 송금 전 적절한 계좌 정보와 규제 형식을 갖추고 있는지 검증해 지급 거부를 방지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현재 400여 개 은행 및 기업이 참여하고 있으며, '리잉크(LIINK)'로 리브랜딩 작업이 진행 중이다.

또 종이 수표 처리 부문에도 블록체인을 접목했다. 수표 발송 및 관련 지불 처리에 들어가는 비용을 75%가량 줄이고, 소요시간도 며칠에서 몇 분으로 단축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자체 암호화폐 발행에 관심을 가진 중앙은행을 위한 별도의 결제망 개발도 검토 중이다. 미국 대형 투자은행의 이같은 움직임은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산업 전반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우마르 파루크 오닉스 CEO는 신기술의 채택 과정을 나타내는 '가트너의 과대광고 주기'를 인용, "블록체인 기술이 '부풀려진 기대의 정점' 시기와 관심이 시들해지는 '환멸단계'에 있다"며 "JP모건은 실질적인 해결책을 마련하고 규모 확장과 상용화를 준비하기까지 조용하게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PANewsKR
+팔로우
评论

트렌드뉴스

면책사항
1.지적재산권소유
PANews가 제공하는 뉴스 및 정보, 사진, 동영상, 이미지, 그래픽 이하 '콘텐츠'는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PANews의 소유이며 저작권 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회원이나 사용자가 작성해 서비스에 게시한 글이나 자료 이하‘게시물‘의 저작권은 게시물을 작성한 본인에게 있습니다.
따라서 게시물이 제3자의 지적재산권을 침해한 경우, 그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에 대한 온라인상에서의 게재 및 출판권을 갖습니다. 단, 게시물을 출판하고자 할 경우에는 사전에 저작권자의 동의를 구해야합니다.

2.회사가 가진 지적 재산권 보호
회사가 제공하는 콘텐츠를 이용하고자 할때는 다음의 규정을 따라야 합니다.
-회사의 서비스를 통해 제공받은 콘텐츠는 개인 열람의 목적으로만 사용해야 가능합니다.
-회사의 명시적 동의없이 회사가 제공하는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전재, 복사, 양도, 재배포, 변조, 출판, 판매, 게시하거나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이용해서는 안됩니다,
-기타 영리적 목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법으로 금지됩니다, 이를 위반시 민사상의 책임뿐만 아니라 형사처벌을 받을수도 있습니다.

3.회원 및 사용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게시된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을 제3자가 사용하고자 할 경우 사전에 반드시 해당 회원이나 사용자의 명시적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 사용에 대한 동의를 중계하거나 그 과정에 개입하지 않습니다.

4.제3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회원이나 사용자가 게시물을 작성할 때는 다음의 내용을 준수해야 합니다
-게시물의 내용에 인용문이 포함되어 있을 경우, 그 인용문이 회원이나 사용자의 의견에 일부 참고된 것이 아니라 내용의 중심이라면,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양적, 질적으로 종적인 창작물을 게시해서는 안됩니다.
-타인이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원저작권자가 만든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게시, 전재, 복사, 재배포, 변조, 판매, 게시하는 것은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이런 게시물을 게시하거나 판매해서는 안됩니다.
저작권 관리 책임자: PANews편집장, E-mail:tongtong@panony.com
확인
이용약관
1.지적재산권소유
PANews가 제공하는 뉴스 및 정보, 사진, 동영상, 이미지, 그래픽 이하 '콘텐츠'는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PANews의 소유이며 저작권 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회원이나 사용자가 작성해 서비스에 게시한 글이나 자료 이하‘게시물‘의 저작권은 게시물을 작성한 본인에게 있습니다.
따라서 게시물이 제3자의 지적재산권을 침해한 경우, 그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에 대한 온라인상에서의 게재 및 출판권을 갖습니다. 단, 게시물을 출판하고자 할 경우에는 사전에 저작권자의 동의를 구해야합니다.

2.회사가 가진 지적 재산권 보호
회사가 제공하는 콘텐츠를 이용하고자 할때는 다음의 규정을 따라야 합니다.
-회사의 서비스를 통해 제공받은 콘텐츠는 개인 열람의 목적으로만 사용해야 가능합니다.
-회사의 명시적 동의없이 회사가 제공하는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전재, 복사, 양도, 재배포, 변조, 출판, 판매, 게시하거나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이용해서는 안됩니다,
-기타 영리적 목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법으로 금지됩니다, 이를 위반시 민사상의 책임뿐만 아니라 형사처벌을 받을수도 있습니다.

3.회원 및 사용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게시된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을 제3자가 사용하고자 할 경우 사전에 반드시 해당 회원이나 사용자의 명시적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 사용에 대한 동의를 중계하거나 그 과정에 개입하지 않습니다.

4.제3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회원이나 사용자가 게시물을 작성할 때는 다음의 내용을 준수해야 합니다
-게시물의 내용에 인용문이 포함되어 있을 경우, 그 인용문이 회원이나 사용자의 의견에 일부 참고된 것이 아니라 내용의 중심이라면,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양적, 질적으로 종적인 창작물을 게시해서는 안됩니다.
-타인이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원저작권자가 만든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게시, 전재, 복사, 재배포, 변조, 판매, 게시하는 것은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이런 게시물을 게시하거나 판매해서는 안됩니다.
저작권 관리 책임자: PANews편집장, E-mail:tongtong@panony.com
취소
확인
휴대폰 번호로 로그인
로그인
커뮤니티계정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