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암호화폐 자산 운용사 그레이스케일 인베스트먼트(Grayscale Investment)가 암호화폐 TV광고를 시작한다고 10일 발표했다.

중국 '블록체인서비스네트워크BSN'가 전 세계 개발자의 프로젝트 참여를 돕기 위해 공식 영문 사이트를 오픈했다고 10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BSN을

영국 금융당국인 재정청FCA이 3대 암호화폐 스캠 프로젝트 '원코인'이 고용한 변호사 그룹의 압박을 받아 기업을 경고 대상 명단에서 삭제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되고

뉴욕 금융감독청NYDFS이 암호화폐 '그린리스트'를 공개했다. 그린리스트란 당국이 상장 및 거래를 허가한 암호화폐 리스트를 말한다. 10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에

디파이DeFi탈중앙금융의 성장과 함께, 블록체인 안팎을 연결해주는 '오라클' 서비스 체인링크LINK의 가치가 급등하고 있다. 9일현지시간 비트코인닷컴에 따르면 탈중

중국 저장성 닝보시의 국영 전력회사가 블록체인 플랫폼을 활용하는 최초의 정전피해보험을 내놨다. 8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는 현지 매체 슈페이디엔을 인용, 중국 저장닝보浙江宁波 전

환자에게 병원의 문턱은 참 높다. '손님은 왕'이라는 서비스 업계의 불문율이 유일하게 통하지 않는 곳이 병원인지 모른다. 분명 돈을 지불하고 의료 서비스를 받으러 가

케냐 정부가 암호화폐 거래에 1.5% 세율의 거래세를 부과할 전망이다. 8일현지시간 비트코인닷컴에 따르면 케냐 국세청KRA은 디지털 시장 참여자를 대상으로 총 거래액의 1.5%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위축에도 불구하고, 중국 블록체인 기업 수가 기록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롱해시는 지난 8일 공식 트위터를 통해 코로나19 팬데믹에도 불구하

람다256이 자사의 '베리파이바스프VerifyVASP' 얼라이언스에 12개 글로벌 블록체인디지털 자산 사업자와 관련 기관이 합류했다고 10일 밝혔다. 베리파이바스프

더보기
면책사항
1.지적재산권소유
PANews가 제공하는 뉴스 및 정보, 사진, 동영상, 이미지, 그래픽 이하 '콘텐츠'는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PANews의 소유이며 저작권 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회원이나 사용자가 작성해 서비스에 게시한 글이나 자료 이하‘게시물‘의 저작권은 게시물을 작성한 본인에게 있습니다.
따라서 게시물이 제3자의 지적재산권을 침해한 경우, 그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에 대한 온라인상에서의 게재 및 출판권을 갖습니다. 단, 게시물을 출판하고자 할 경우에는 사전에 저작권자의 동의를 구해야합니다.

2.회사가 가진 지적 재산권 보호
회사가 제공하는 콘텐츠를 이용하고자 할때는 다음의 규정을 따라야 합니다.
-회사의 서비스를 통해 제공받은 콘텐츠는 개인 열람의 목적으로만 사용해야 가능합니다.
-회사의 명시적 동의없이 회사가 제공하는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전재, 복사, 양도, 재배포, 변조, 출판, 판매, 게시하거나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이용해서는 안됩니다,
-기타 영리적 목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법으로 금지됩니다, 이를 위반시 민사상의 책임뿐만 아니라 형사처벌을 받을수도 있습니다.

3.회원 및 사용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게시된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을 제3자가 사용하고자 할 경우 사전에 반드시 해당 회원이나 사용자의 명시적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 사용에 대한 동의를 중계하거나 그 과정에 개입하지 않습니다.

4.제3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회원이나 사용자가 게시물을 작성할 때는 다음의 내용을 준수해야 합니다
-게시물의 내용에 인용문이 포함되어 있을 경우, 그 인용문이 회원이나 사용자의 의견에 일부 참고된 것이 아니라 내용의 중심이라면,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양적, 질적으로 종적인 창작물을 게시해서는 안됩니다.
-타인이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원저작권자가 만든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게시, 전재, 복사, 재배포, 변조, 판매, 게시하는 것은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이런 게시물을 게시하거나 판매해서는 안됩니다.
저작권 관리 책임자: PANews편집장, E-mail:tongtong@panony.com
확인
이용약관
1.지적재산권소유
PANews가 제공하는 뉴스 및 정보, 사진, 동영상, 이미지, 그래픽 이하 '콘텐츠'는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PANews의 소유이며 저작권 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회원이나 사용자가 작성해 서비스에 게시한 글이나 자료 이하‘게시물‘의 저작권은 게시물을 작성한 본인에게 있습니다.
따라서 게시물이 제3자의 지적재산권을 침해한 경우, 그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에 대한 온라인상에서의 게재 및 출판권을 갖습니다. 단, 게시물을 출판하고자 할 경우에는 사전에 저작권자의 동의를 구해야합니다.

2.회사가 가진 지적 재산권 보호
회사가 제공하는 콘텐츠를 이용하고자 할때는 다음의 규정을 따라야 합니다.
-회사의 서비스를 통해 제공받은 콘텐츠는 개인 열람의 목적으로만 사용해야 가능합니다.
-회사의 명시적 동의없이 회사가 제공하는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전재, 복사, 양도, 재배포, 변조, 출판, 판매, 게시하거나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이용해서는 안됩니다,
-기타 영리적 목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법으로 금지됩니다, 이를 위반시 민사상의 책임뿐만 아니라 형사처벌을 받을수도 있습니다.

3.회원 및 사용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게시된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을 제3자가 사용하고자 할 경우 사전에 반드시 해당 회원이나 사용자의 명시적 동의를 얻어야 합니다.
-회사는 회원이나 사용자의 게시물 사용에 대한 동의를 중계하거나 그 과정에 개입하지 않습니다.

4.제3자의 지적재산권 보호
회사의 서비스에 회원이나 사용자가 게시물을 작성할 때는 다음의 내용을 준수해야 합니다
-게시물의 내용에 인용문이 포함되어 있을 경우, 그 인용문이 회원이나 사용자의 의견에 일부 참고된 것이 아니라 내용의 중심이라면,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양적, 질적으로 종적인 창작물을 게시해서는 안됩니다.
-타인이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원저작권자가 만든 컨텐츠의 전부 혹은 일부를 게시, 전재, 복사, 재배포, 변조, 판매, 게시하는 것은 출처를 밝히더라도 저작권 침해에 해당되므로 원저작권자의 명시적 동의없이 이런 게시물을 게시하거나 판매해서는 안됩니다.
저작권 관리 책임자: PANews편집장, E-mail:tongtong@panony.com
취소
확인
휴대폰 번호로 로그인
로그인
커뮤니티계정 로그인